공정위 뉴스

시장경제의 파수꾼, 자유롭고 공정한 경쟁촉진

공정위뉴스 공정위소식 보도 | 상세

보도


페이스북으로 이동하기 트위터로 이동하기 SNS로 해당 게시물을 이동하실 수 있습니다

상세

보도 상세 가맹사업 분야 정보공개서 등록 현황 통계 발표 의 게시물
제목 가맹사업 분야 정보공개서 등록 현황 통계 발표  
담당부서 정책홍보담당관 등록일 2017-07-12
첨부파일 hwp파일20170712_가맹사업분야 정보공개서 등록 현황 통계 발표.hwp   다운로드  바로보기
pdf파일20170712_가맹사업분야 정보공개서 등록 현황 통계 발표.PDF   다운로드  바로보기
법령

한국공정거래조정원이 2016년 기준 가맹본부 정보공개서 등록 현황을 발표했다.

 

정보공개서란 가맹본부가 가맹점을 모집하기 전에 의무적으로 작성해 공정위에 등록하는 문서로, 가맹본부와 가맹사업 현황, 가맹계약 조건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2016년 프랜차이즈 산업은 가맹본부 수, 영업표지 수, 가맹점 수, 직영점 수 면에서 모두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추세이다.

 

2016년 가맹본부 수는 지난해 대비 9.2% 증가한 4,268개이고, 영업표지(브랜드) 수는 지난해 대비 8.9% 증가한 5,273개로 나타났다.

 

여러 브랜드의 가맹사업을 영위하는 가맹본부로 인해 영업표지(브랜드)수가 가맹본부 수 보다 많았다. 가장 많은 영업표지(브랜드)를 보유한 가맹본부는 19개의 영업표지(브랜드)를 보유하고 있었다.

 

영업표지(브랜드)수는 외식업이 4,017(76.2%), 도소매업이 312(5.9%), 서비스업이 944(17.9%)로서 외식업 부문 영업표지 비중이 현저히 높았다.

 

업종별로는 외식업에서는 한식(1,261), 도소매업에서는 의류/패션(42), 서비스업에서는 이미용(149)로 나타났다.

 

2015년 가맹점 수는 지난해 대비 5.2% 증가한 218,997개로 나타났다.

 

외식업이 106,890(48.8%), 도소매업 44,906(20.5%), 서비스업 66,200(30.7%)로 외식업 부문 영업표지 비중이 가장 높았다.

 

업종별로는 외식업에서는 치킨(24,678), 도소매업에서는 편의점(30,846), 서비스업에서는 외국어 교육(17,183)이었다.

 

2015년 기준 가맹점당 연 평균 매출액은 3825만 원이고, 도소매업이 46,337만 원으로 상대적으로 높았다.

 

2015년 가맹점 신규 개점은 총 41,851개로, 폐업(가맹계약 해지 및 종료) 가맹점 수 24,181개보다 많았다.

 

2016년 말 기준 가맹본부의 평균 가맹사업 기간은 48개월이며, 도소매업이 63개월로 가장 길고, 외식업이 43개월로 가장 짧았다.

 

대기업이 운영하는 영업표지는 총 43개이고, 그 중 롯데 그룹이 11개로 가장 많았다.